김시덕박사님

 

덕분에 많은 것을 알고 느끼게 되었다
그리고 그러한 연구와 열정과 답사와 견해를 보고 들으면서 무한한 힘과 내공과 밝은 에너지를 느꼈다